오랜만에

1 2018. 4. 6. 20:20 |

나가서

치마
바지
티 세장
가디건
마스카라

샀다.
역시 돈쓰는게 늘 짜릿해 최고야

'1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오랜만에  (1) 2018.04.06
정화된 밤  (0) 2018.03.15
갑자기  (2) 2018.01.13
비비고 후기  (0) 2017.11.12
티스토리 빡치는점  (0) 2017.11.12
You are what you eat  (0) 2017.11.10
Posted by nervoushideoutduck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. 2019.10.08 05:11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블로그 옮기셨나여..